ⓒ포토뉴스

"동지 팥죽을 먹으면 한 살 더 먹는대요"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휴먼에이드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9회 작성일 19-01-02 10:15

본문

- '남산골한옥마을'에서 '동지첨치' 세시행사가 열렸어요

박마틴 인턴기자


7917bdb91281ad34872dcfa0d639a4c5_1546391595_2261.jpg

'동지첨치' 행사 포스터예요. ⓒ 남산골한옥마을 제공


7917bdb91281ad34872dcfa0d639a4c5_1546391595_3069.jpg

초대형 가마솥에서 팥죽이 끓고 있어요. ⓒ 박마틴 인턴기자


7917bdb91281ad34872dcfa0d639a4c5_1546391595_4181.jpg

팥죽에 넣을 새알심 만들기 체험 현장이에요. ⓒ 박마틴 인턴기자



[휴먼에이드] 한옥에서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'남산골 한옥마을'에서 지난 12월22일 '동지첨치' 행사가 열려 다녀왔어요.


동지는 일년 중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날이에요. 또한 동지는 양의 기운이 시작되는 날로, 예로부터 '작은 설날'이라 하여 한살 더 먹는다는 의미에서 팥죽을 쑤어 먹었어요.


팥의 붉은색은 액운과 질병을 쫓는 힘이 있다고 여겼으며, 집안 곳곳에 팥죽을 뿌리고 온 가족이 모여서 함께 먹었다고 해요.


이 날 한옥마을을 찾은 사람들은 팥죽나눔, 동지고사, 새알심 만들기, 부적찍기와 같은 다양한 세시풍속을 경험할 수 있었어요.


추운 겨울 꽁꽁 언 몸과 마음을 녹여주는 팥죽 한그릇. 긴 세월 지켜온 세시풍속인 만큼 앞으로도 소중히 잘 이어나가야 하겠어요.
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tal 85건 1 페이지

휴먼에이드
빠른 메뉴

TOP